전체메뉴보기
기자
김양진 기자
사회 분야 취재 맡고 있습니다. "언론과 지식인이 알고 있는 지식과 갖고 있는 사상을 발표할 때는 내일이 아니라 바로 오늘이다. 내일 발표되는 지식은 이미 주위 사람에게는 무의미한 것이다. <전환시대의 논리>"